화련신기(華蓮神記)
작가 : 피그킴 | 장르 : 로맨스 | 조회 : 54,150 | 연독률 : 26% | 선호작 : 765 | 총량 : 1.5mb
연재편수 :
최근연재일 : 2014-08-21
1부. 사황제 이야기 / 죽음의 고비를 피해내니 다른 세상이였습니다. 그리고 나는 동국(東國)의 황제가 되었습니다. / 리메이크작 1화부터 올라옵니다.

공지사항

네이버 블로그 : http://blog.naver.com/hj_4944

그 집사, 조교하다 ; 매일 연재
화련신기 ; 화, 목, 토 연재
적월의 연인 ; 매월 1일 연재
선생님과 나 ; 자유연재
[쿠로바스]키 큰 남자, 키 작은 여자 ; 자유연재


소제목 편수 날짜 조회수 추천수 코멘트
2부 공지 102 (254byte) 2014-08-21
17:30:06
495 3 2
아직 진행 중 101 (24.5K) 2014-08-19
23:06:49
403 5 2
100 (11.1K) 2014-08-12
16:47:08
422 9 5
99 (15.8K) 2014-08-09
23:58:14
300 5 2
98 (12.3K) 2014-08-07
19:31:48
304 7 4
97 (8.2K) 2014-08-05
23:19:30
291 5 4
96 (13.4K) 2014-08-03
03:56:19
310 4 3
95 (17.7K) 2014-08-02
00:18:43
290 7 2
94 (6.7K) 2014-07-29
23:59:23
334 8 2
93 (9.7K) 2014-07-26
23:58:57
307 9 4
92 (14.1K) 2014-07-24
20:54:25
380 6 3
91 (12.7K) 2014-07-22
23:21:53
315 7 1
90 (10.7K) 2014-07-19
21:03:54
351 6 0
작은 전쟁 89 (11.6K) 2014-07-17
21:38:53
301 4 1
88 (10.6K) 2014-07-15
16:19:33
299 4 1
87 (9.6K) 2014-07-12
10:28:44
302 3 1
86 (10.0K) 2014-07-10
18:50:00
308 2 2
85 (14.9K) 2014-07-08
23:44:14
300 3 1
84 (8.4K) 2014-07-07
23:59:48
293 2 2
83 (11.4K) 2014-07-07
13:07:56
299 3 1
82 (18.9K) 2014-07-03
22:45:37
291 3 0
81 (16.7K) 2014-07-02
13:52:16
310 5 0
80 (11.7K) 2014-07-01
19:14:44
306 4 0
79 (20.9K) 2014-06-30
22:11:52
314 2 2
78 (22.1K) 2014-06-29
22:16:29
322 3 0
77 (10.3K) 2014-06-28
22:24:29
314 3 0
76 (14.0K) 2014-06-27
23:46:25
329 4 0
75 (14.4K) 2014-06-26
23:51:34
341 6 1
74 (13.6K) 2014-06-26
21:58:33
346 4 0
가면과 본성 73 (24.0K) 2014-06-25
23:45:56
363 3 1
72 (14.5K) 2014-06-24
23:36:01
357 5 1
71 (17.3K) 2014-06-23
23:58:33
374 7 3
속을 알 수가 없는 걸 70 (20.9K) 2014-06-22
23:41:07
364 5 2
69 (18.1K) 2014-06-21
23:03:02
349 4 1
68 (11.1K) 2014-06-21
00:01:58
345 4 1
67 (14.6K) 2014-06-19
23:06:41
360 4 1
66 (12.7K) 2014-06-19
20:18:56
358 1 1
65 (12.0K) 2014-06-18
22:55:09
348 4 0
64 (19.7K) 2014-06-17
23:19:05
355 1 0
63 (14.0K) 2014-06-16
21:52:50
363 5 1
62 (13.0K) 2014-06-15
22:36:42
373 6 0
61 (18.1K) 2014-06-14
23:41:22
386 6 1
만들어진 혼돈 60 (10.4K) 2014-06-14
00:02:38
369 3 1
59 (21.5K) 2014-06-13
00:47:28
360 4 2
58 (31.0K) 2014-06-12
21:51:48
373 5 2
57 (12.8K) 2014-06-11
23:22:41
383 2 0
56 (14.2K) 2014-06-10
23:39:28
390 4 1
55 (15.8K) 2014-06-09
23:59:41
401 3 0
54 (17.9K) 2014-06-08
23:41:29
407 4 1
빡침의 심화 53 (16.5K) 2014-06-07
19:57:59
416 3 1
52 (15.6K) 2014-06-07
11:57:54
402 2 1
51 (15.0K) 2014-06-05
23:31:21
411 6 2
50 (10.9K) 2014-06-04
23:53:23
414 5 1
49 (14.6K) 2014-06-03
23:52:49
414 6 1
48 (11.2K) 2014-06-02
23:29:08
418 5 1
47 (17.3K) 2014-06-01
19:29:10
421 5 1
46 (13.3K) 2014-06-01
00:08:31
417 4 1
45 (18.6K) 2014-05-30
21:05:55
443 3 0
아이고 망했다! 44 (26.7K) 2014-05-29
23:58:35
431 4 0
43 (13.8K) 2014-05-28
23:42:36
447 3 0
42 (21.1K) 2014-05-28
23:39:23
428 2 0
41 (15.0K) 2014-05-26
21:12:21
443 10 0
40 (11.1K) 2014-05-25
22:50:55
447 4 1
39 (14.8K) 2014-05-24
22:09:21
466 6 2
충돌 38 (22.9K) 2014-05-23
23:54:30
467 7 3
37 (15.8K) 2014-05-22
17:00:27
477 5 1
36 (15.0K) 2014-05-21
15:15:47
478 8 0
35 (12.1K) 2014-05-20
22:36:28
487 8 2
34 (15.3K) 2014-05-19
20:58:38
514 6 4
33 (16.1K) 2014-05-15
19:22:11
587 4 1
32 (20.8K) 2014-05-14
21:55:24
574 6 1
화련?! 31 (21.9K) 2014-05-13
21:38:37
593 4 5
30 (32.2K) 2014-05-12
14:50:10
660 4 2
월하 29 (23.6K) 2014-05-11
18:41:56
584 12 3
28 (17.2K) 2014-05-11
12:07:52
580 8 1
27 (31.1K) 2014-05-10
17:07:44
594 6 2
26 (11.3K) 2014-05-09
23:36:20
586 6 1
25 (29.4K) 2014-05-08
18:53:54
636 10 4
열흘 24 (20.9K) 2014-05-07
23:58:31
594 12 2
23 (11.1K) 2014-05-07
00:18:06
584 9 3
22 (15.5K) 2014-05-06
19:29:48
595 7 3
21 (13.2K) 2014-04-25
19:59:59
616 5 2
20 (19.2K) 2014-04-19
21:16:18
631 9 2
19 (16.7K) 2014-04-16
18:43:15
631 7 3
18 (15.3K) 2014-04-11
22:31:45
637 5 1
17 (10.8K) 2014-04-06
23:59:52
645 9 1
16 (18.4K) 2014-04-05
19:57:35
667 4 3
저주 15 (12.7K) 2014-04-05
00:01:42
674 8 3
14 (14.9K) 2014-04-03
22:54:59
702 9 1
13 (14.4K) 2014-04-03
15:24:12
731 7 1
12 (11.5K) 2014-04-01
13:14:48
784 13 2
11 (15.2K) 2014-03-30
22:52:05
810 9 1
화몽가 10 (13.7K) 2014-03-29
21:30:45
823 8 0
9 (12.3K) 2014-03-28
21:39:43
848 10 1
8 (11.8K) 2014-03-24
16:40:19
887 6 0
7 (12.9K) 2014-03-23
22:03:26
942 9 1
화련 6 (12.8K) 2014-03-15
22:53:57
1,005 10 0
5 (22.9K) 2014-03-08
16:34:39
1,125 4 0
4 (14.2K) 2014-03-02
22:47:22
1,319 8 0
3 (15.3K) 2014-03-02
17:07:10
1,675 9 0
2 (12.3K) 2014-03-02
17:05:14
2,272 17 2
소녀 1 (11.6K) 2014-03-02
17:04:38
2,863 17 2


화련짱   2016-04-23
정주행 중~♥
화련짱   2016-04-23
작가님 귀여우셔♥ 정주행 중~
화련짱   2016-04-23
제 닉네임이 화련짱인것은 회견을 보고 반해서♥ 시험기간이지만 보고싶네요 작가님 사랑해요♥
별중의별   2015-03-25
마야 ㅠㅠㅠ뭔가 끌리는 캐릭터인데 화련을 좋아해서 다행이에요
떼헷   2014-10-17
맨손으로 의자를 부쉈는데 밧줄을 못끊나요?
떼헷   2014-10-15
19금ㅋㅋㅋㅋ(아쉽)
킴피그   2014-09-03
재밋음
킴피그   2014-09-03
왜 댓글이없냐 화이팅
소설쓰는중딩   2014-08-24
헐. 나는 19세 못된... ㅋ
dmmb   2014-08-21
지금.. 읽으러 갑니다
gina   2014-08-20
화련이랑 베릴이 요렇게 아는 사이였군요 쯧.쯧. 바로 앞에서 놓쳐버렸네요 ㅠㅠ
dmmb   2014-08-20
화련이 굴린다는 게 저런 걸 말씀하신거였군요ㅇㅡㅇ 자살 계획하고 적이 많을 때보단 낫네요 그래도^^
PS. 많이 안 좋으시면 좀 쉬다가 오시는게 어떨까 하는데
gina   2014-08-13
저렇게 자살한건가요? 윽... 가족들이 다 보는앞에서 웃으면서 ㅠㅠ 이제 2부 인건가요?
스메라기   2014-08-13
연재100회 축하드려요!!!
매화마다 재밌게 읽고있답니다

그래서 화련은 다음생에  무사히 태어나겠죠???
민트색컵   2014-08-13
끝 부분이 조금... 설명이 부족하게 끝난 것 같아서  만족스럽지는 않네요... 수고하셨어요. 작가님.
sho군   2014-08-12
작가님 짱짱!!!!
dmmb   2014-08-12
흐어어러얽엏헣허....ㅜ 2부가 고파요...
gina   2014-08-10
여우 얄미워 죽겠네요 이잇!
dmmb   2014-08-10
빨리 다음편 좀요..!!! 화련이 안타까워서 어떡해 ㅠㅠㅜ
홓홓홓   2014-08-08
끝을수가 없다는~~~~♡
gina   2014-08-08
마야 ㅠㅠ  폭풍전야라 긴장되네요 후딱 지나가라~~~~
dmmb   2014-08-07
아...ㅜ 이렇게 행복하고 달달한데.... 자련이 나쁜놈
ruminel   2014-08-07
마야의 변태끼를 다분히 표현할 2부를 기대합니다......
홓홓홓   2014-08-07
안돼안돼~~~ㅜㅜ련이 어쩌라구
EL요아킴   2014-08-07
저녁먹고 뭔가 삘이 와서 접속했는데, 올라와있네요 ㅎㅎㅎ
잘 보고 갑니다 ^^

1 2  3  4  5  6 
화련 華蓮
직위 - 동황제 東皇帝
키 - 163cm
바스트 - 75D
그 외 - 사실 겁나 예쁘다는 설정인데 작가의 역량으로 그림에는 절대로 그 외모가 드러나지 않음...(...)
       
  - 성격을 얘기하자면, 평소에는 성격 더러운 걸 숨기기 위해서 착한 척 하지만 진짜 제대로 빡치면 71화에 나왔던 것처럼 완전 성격 나옴. 실제 성격은 여왕공. 극강 새디스트 기질. 더 웃긴건 그런 자기 성격을 그냥 '성격이 나쁘다' 정도로만 알고 있다는 것...

  - 무통증은 아니지만 통증을 잘 느끼지 못함. 그것은 자련의 실험 행위로 인해 신경에 이상이 왔기 때문. 그 때문에 상처가 심각해도 일반 사람들이 느낄 고통의 4분의 1정도만 느낌.

 - 모르는 척 둔하게 행동해도, 사실 속으로는 알고 있을 가능성이 높은 매우 오묘한 인물.

 - 화가나는 단계 ; 미간을 찌푸림(일반 적으로 사람들이 화 낼 때의 표정. 가장 초기단계.) < 포기한 듯 무력한 표정(서서히 화가 고조되고 있는 경우)  < 생긋 웃음(나 지금 빡쳤으니까 이제 적당히 좀 해라) < 개정색 또는 얼굴 일그러짐. 초기 단계와 확연히 차이가 남. (x나 빡쳤다.)

 - 능력의 만땅을 100으로 따지자면 ; 검술(88) 총술(측정불가) 창술(75) 격투술(99) 궁술(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