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험한 위스키 독점
작가 : 드레온 | 장르 : BL | 조회 : 176,984 | 연독률 : 48% | 선호작 : 2,589 | 총량 : 10.2kb
연재편수 :
최근연재일 : 2019-08-28
싸구려 술집 웨이터와 의문의 또라이 남자의 러브 스토리!
네가 도망가면 난 잡는다! 죽고 싶지 않으면 내게 입적해.
사귀자. 싫어? 그럼 약혼해.
약혼도 싫어? 그럼 결혼해.
결혼 하는것도 싫어? 그럼 묶여 살래? 응?! 응?! 응?!

[또라이공/광공/능글공/다정공/부자공/싸이코공]
[평범수/떡대수/대학생수/해탈수]

공지사항

 


이 작가의 다른 작품

등록된 작품이 없습니다.

이 작품의 감상평

전체보기

등록된 감상평이 없습니다.
소제목 편수 날짜 조회수 추천수 코멘트
*공지사항* 39 (832byte) 2019-08-28
17:25:30
438 5 5
위험한 가정부 38 (4byte) 2017-09-18
21:45:56
1,201 37 24
37 (4byte) 2017-09-14
17:38:14
1,051 25 17
36 (4byte) 2016-11-26
21:09:57
1,781 39 25
35 (4byte) 2016-07-04
21:27:07
2,339 47 22
34 (2byte) 2016-06-27
20:27:29
2,218 56 11
33 (2byte) 2016-06-19
22:12:12
2,384 77 24
32 (2byte) 2016-05-01
23:40:44
3,007 76 22
위험한 헬스장 31 (2byte) 2016-04-28
22:16:49
2,768 64 16
30 (2byte) 2016-04-07
21:35:38
3,076 74 12
29 (2byte) 2016-03-14
21:40:15
3,538 71 25
28 (2byte) 2016-02-25
23:56:00
3,490 92 33
27 (2byte) 2016-02-21
21:23:55
3,218 70 19
26 (2byte) 2016-02-19
21:23:12
3,301 82 22
25 (2byte) 2016-02-15
20:22:25
3,297 70 17
24 (2byte) 2016-02-10
21:31:02
3,468 75 21
23 (2byte) 2016-02-02
22:24:07
3,484 93 30
22 (2byte) 2016-01-30
21:11:38
3,610 96 24
21 (2byte) 2016-01-28
23:17:33
3,845 92 29
20 (2byte) 2016-01-25
21:30:01
4,438 79 17
위험한 파티 19 (3byte) 2016-01-12
20:20:55
4,992 101 40
18 (2byte) 2016-01-10
21:10:01
4,448 90 17
17 (2byte) 2015-12-30
22:33:16
4,591 81 24
16 (2byte) 2015-12-21
20:49:04
4,736 89 17
15 (2byte) 2015-12-13
22:06:15
5,135 97 29
위험한 사모님 14 (2byte) 2015-11-28
21:18:02
5,369 96 24
13 (9.2K) 2015-11-15
19:36:55
5,482 83 17
12 (2byte) 2015-11-08
20:44:20
5,625 82 21
11 (2byte) 2015-11-01
22:25:13
5,738 91 24
10 (2byte) 2015-10-25
21:49:38
6,243 85 21
위험한 동거 9 (2byte) 2015-09-13
20:09:38
6,471 90 19
8 (14byte) 2015-08-29
19:16:07
6,683 95 43
7 (13byte) 2015-08-21
13:45:57
6,648 97 33
6 (13byte) 2015-08-17
14:00:55
6,698 84 30
5 (13byte) 2015-07-24
19:30:47
6,811 98 18
4 (17byte) 2015-07-03
20:09:38
7,434 100 17
3 (14byte) 2015-06-25
20:30:45
8,052 112 18
내 인생 쫑나는 날 2 (14byte) 2015-05-15
21:09:07
9,008 117 20
1 (15byte) 2015-05-03
23:10:01
10,868 104 17


루시피시   2020-06-20
여기든 옆집이든 돌아와주세요ㅜㅜ
아삭아사과   2019-09-05
헐 미틴 ㅠㅠㅠㅠ 가끔 들어와서 정주행했는데 감사합니다ㅠㅠㅠ
코스모폴리탄   2019-09-02
저도 사랑해요♡♡
고먐미집사   2019-09-01
와 오랜만에 뉴떠서 제심장 두근햇습니닼ㅋㅋㅋㅋㅋ
방울까마귀   2019-08-31
옆 플랫폼에서는 조용히 추천만 누르면서 봐야겠네요 ㅎㅎ 건필하세요
드레온   2019-06-24
여러분 안녕하셨어요? ^^
수제트   2019-06-19
오랜만에 생각나서 기웃기웃
루시피시   2019-05-23
많이 써두셨다는 단편은 어디에ㅜㅜ
수제트   2018-11-28
돌아오세요 작가님 ㅠㅠ
로제체스   2018-08-11
ㅠㅠㅠ작가님 어디에ㅠㅜㅜㅜ
고먐미집사   2018-07-04
저도 기웃......기웃...
Erica   2018-06-12
기웃.... 기웃......
wva   2018-04-11
기웃..기웃..........
들임이   2018-03-20
세뇌의힘이란...엄청나는군요
들임이   2018-03-13
포기할수업서
쮸쮸루   2018-02-04
실종자를 찾습니다. 여기작가분 본사람 알려주십쇼 5개월째 행방불명임 ㅠㅜ
안녕효   2017-12-22
아삭아사과   2017-12-02
포기하지 않고 기웃..기웃기웃(;o;)
아삭아사과   2017-11-23
기다리고..있읍니다...^^777충성충성
티치핏치   2017-11-18
로맨스릴러..
Erica   2017-11-09
슬금슬금 작가님 소환 마법진을 그려봅니다......ㅠㅠ
루시피시   2017-11-06
ㅜㅜ 돌아오세요 작가님
루시피시   2017-11-03
여기말고 다른데서 연재하시나요ㅜㅜ
산조   2017-10-28
작가님 기다렸어요ㅜ!!!!!!!
요요요   2017-10-09
너무ㅠㅠㅠㅠㅜ오랜만이예요ㅠㅠㅠㅠ

1 2  3  4  5  6  7  8  9  10 
선우민
[평범수/떡대수/대학생수/해탈수]

군대 제대 후 가정형편 때문에 여러 아르바이트를 오가다 결국 할 수 밖에 없었던 룸싸롱 웨이터.
거기서 미쳐도, 오지게 미친 남자를 만나게 돼버렸다.
그 미친 복권, 제가 한번 긁어 보겠습니다.
주현서
[또라이공/광공/미친공/다정공/부자공/싸이코또라이공]

과거에 약혼녀에게 버림 받은 후 망나니 생활을 하다, '누군가'의 따뜻한 위로를 받고 다시 일어서게 됐다.
처음 만난 그 후, 찾아도 찾을 수 없는 그 사람을 찾아서 헤매는데. 이런, 나도 전혀 예상치 못한 곳에서 만나버렸다.
선우민. 내가 널 다시 놓칠 것 같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