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계 코퍼레이션
작가 : 삼삼삼 | 장르 : BL | 조회 : 31,106 | 연독률 : 18% | 선호작 : 578 | 총량 : 2.8mb
연재편수 :
최근연재일 : 2017-09-23
전세계의 저승, 사계는 통합되어 하나의 기업으로 운영되고 있다. 이름하야 사계 코퍼레이션.
느닷없이 죽게 된 청년 백수에게 들이닥치는 특이한 진실.
헌데 자격이 충분하니 사계콥에서 일할 수 있는 스카우트 제의를 하겠다고?
우여곡절 끝에 사계콥에서 비정규직 2년 계약을 맺고 사원으로 들어갔는데, 잠깐.
어째 소속된 팀장이 만년대리라는 이름으로 불리고 있는 것 같다?

공지사항

*8/13 자정 이후에 다음 화가 올라옵니다.

1. 주1회(금~토 사이 밤)를 기본으로 경우에 따라서 1회 더(수~목 사이 밤) 올리는 걸 목표로 하려 합니다.
2. 1부(~메인9), 2부(~메인16), 3부(서브12~완결)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각 부별로 분위기가 다른 것 같습니다.
 -마음 속에서 메인3까진 프롤로그입니다(?)
 -소프트로 시작해서 뒤로 갈수록 계속 다크해진다고 생각합니다...아마도.
 -메인, 서브는 큰 차이는 없습니다. 메인은 절대 빠질 수 없는 이야기거나 주인공 위주의 이야기. 주인공 커플을 제외한 타 등장인물의 비중이 더 높거나 딴 등장인물 중심이거나, 혹은 비교적 갈등국면이 완화되는 부분이면 서브 분류됩니다. 다만 서브라고 주인공 위주 장면이 없는 것도 아니고, 서브에 중요한 복선이나 장면이 없는 건 아닙니다.
3. bl 자체보단 판타지 판타지 현대 판타지나 씁쓸한 이야기가 주가 되는 것 같습니다. 판타지 세계관으로서 꽤 이상하고 추상적인 설정이 밑바탕입니다. 씁쓸한 건 제가 냉소적인 성격이라서(?) 그런 것 같습니다.
 노..노잼...orz
4. 특정 기간에 옛글이든 최근이든 어떤 편이든 리플이 달리면, 그 리플이 달린 기간 직후 최신편 작가의 말에 답글을 답니다.

5. 그림은.... .ㅠ..누가 그려주면 참 좋겠지만 뭐 어쩔 수 없는 걸로...orz 전 그림쟁이가 아니고 의뢰하기에도 뭣도 아니라서... 색깔배치나 이미지만 대강 저렇구나라고 느껴주세요.....ㅠㅠㅠ


이 작가의 다른 작품

등록된 작품이 없습니다.

이 작품의 감상평

전체보기

등록된 감상평이 없습니다.
소제목 편수 날짜 조회수 추천수 코멘트
메인19: 하여, 그 죽음에 경건한 마음과 작은 기원을 160 (15.6K) 2017-09-23
00:00:00
86 5 9
159 (15.3K) 2017-09-16
00:00:00
37 4 3
158 (14.8K) 2017-09-09
00:26:20
37 5 2
157 (16.0K) 2017-09-02
00:00:00
35 5 2
156 (16.8K) 2017-08-26
00:00:00
33 3 2
155 (17.4K) 2017-08-19
01:06:03
38 5 2
154 (22.3K) 2017-08-13
02:59:25
37 4 2
153 (24.0K) 2017-08-05
00:34:23
42 4 2
152 (21.8K) 2017-07-29
01:17:08
31 5 2
151 (24.0K) 2017-07-22
00:00:00
32 4 2
150 (14.3K) 2017-07-15
00:00:00
32 4 2
149 (22.2K) 2017-07-08
00:20:42
36 3 2
148 (17.6K) 2017-07-01
00:00:00
42 4 2
147 (25.1K) 2017-06-23
23:58:06
57 4 2
146 (25.1K) 2017-06-16
23:50:26
57 4 2
145 (13.9K) 2017-06-10
01:53:06
65 4 2
144 (20.7K) 2017-06-04
00:14:03
59 4 2
143 (16.0K) 2017-06-03
01:21:36
48 4 2
서브14: 을지로에까지 142 (16.6K) 2017-05-21
00:42:36
63 5 2
141 (34.5K) 2017-05-20
00:15:30
42 5 2
140 (28.3K) 2017-05-18
00:44:00
41 4 2
139 (33.8K) 2017-05-13
00:14:18
41 3 2
138 (21.5K) 2017-05-12
00:35:22
40 4 3
137 (16.7K) 2017-05-11
00:31:04
40 4 2
136 (20.7K) 2017-05-06
00:13:32
49 4 2
135 (18.0K) 2017-05-04
00:00:00
40 5 2
134 (32.1K) 2017-04-29
00:00:00
42 4 2
133 (28.8K) 2017-04-27
00:00:00
46 4 2
132 (21.1K) 2017-04-22
00:00:00
50 4 2
131 (27.4K) 2017-04-20
01:42:49
46 3 1
130 (18.1K) 2017-04-15
00:39:21
50 4 2
129 (27.2K) 2017-04-13
00:49:10
61 4 2
메인18: 복받치다 128 (21.7K) 2017-04-08
00:07:20
65 4 2
127 (22.9K) 2017-04-06
00:07:51
57 4 2
126 (20.4K) 2017-04-01
01:12:24
62 4 2
125 (13.4K) 2017-03-30
00:00:00
58 6 2
124 (15.4K) 2017-03-25
00:17:57
59 5 3
123 (17.9K) 2017-03-23
00:06:43
58 4 2
서브13: 원망스러운 세상에서 가장 원하는 것은 122 (30.4K) 2017-03-18
00:25:10
69 3 2
121 (20.6K) 2017-03-17
01:32:37
60 5 2
120 (15.2K) 2017-03-11
00:08:18
59 4 2
119 (25.4K) 2017-03-09
00:56:38
60 4 2
118 (14.7K) 2017-03-03
23:49:59
61 3 2
117 (14.2K) 2017-03-01
23:49:44
63 4 2
116 (26.5K) 2017-02-25
00:25:54
65 4 2
메인17: 행운이 고개를 돌릴 때 115 (18.7K) 2017-02-23
00:11:58
70 4 3
114 (15.5K) 2017-02-18
00:53:48
55 4 3
113 (16.8K) 2017-02-16
00:37:28
58 4 2
112 (15.1K) 2017-02-11
00:47:15
64 3 2
111 (25.3K) 2017-02-09
00:00:00
65 4 1
110 (16.4K) 2017-02-04
00:38:24
72 5 1
109 (14.0K) 2017-02-02
00:16:53
66 4 2
서브12: 기적도 희망도 없는 세계 108 (15.3K) 2017-01-28
00:00:00
76 5 2
107 (18.6K) 2017-01-26
00:00:00
71 4 2
106 (17.9K) 2017-01-20
23:50:06
70 4 1
105 (19.6K) 2017-01-18
00:40:51
74 4 3
메인16: 에너미 어몽 어스 104-1 (12.1K) 2016-10-28
23:56:17
85 4 6
104 (22.9K) 2016-10-24
00:23:24
96 5 1
103 (16.6K) 2016-10-15
01:17:58
84 4 1
102 (26.0K) 2016-10-10
00:46:23
87 6 3
101 (17.2K) 2016-10-07
23:57:26
81 8 0
100 (22.6K) 2016-10-01
00:18:33
97 6 1
서브11: 은인을 위하여 99 (13.8K) 2016-09-24
00:00:00
86 5 0
98 (14.7K) 2016-09-17
00:03:13
86 4 2
메인15: 음미할 틈도 없이 97 (18.0K) 2016-09-10
00:02:33
90 7 1
96 (21.5K) 2016-09-03
00:49:33
103 8 2
95 (19.0K) 2016-08-27
00:45:02
108 3 2
94 (15.7K) 2016-08-20
00:10:03
109 5 2
서브10: 작고 작은 평화 93 (15.0K) 2016-08-13
01:21:00
102 6 2
92 (13.7K) 2016-08-06
00:49:01
100 7 2
91 (15.6K) 2016-07-30
00:00:00
107 6 1
90 (17.5K) 2016-07-23
00:00:00
118 7 2
89 (14.1K) 2016-07-16
00:00:00
107 4 0
88 (18.8K) 2016-07-09
00:00:00
128 5 2
메인14: 있어선 안 되는 일 87-1 (6.2K) 2016-07-03
00:00:00
107 2 3
87 (16.7K) 2016-07-02
00:44:25
126 5 0
86 (18.7K) 2016-06-25
00:07:38
104 3 2
85 (18.9K) 2016-06-18
01:25:40
106 6 1
84 (16.6K) 2016-06-11
00:00:00
108 7 1
83 (14.9K) 2016-06-04
00:00:00
103 4 2
82 (13.1K) 2016-05-28
00:00:00
108 4 3
81 (16.3K) 2016-05-21
00:00:00
122 5 2
서브9: 과거에 결정된 끝 80-1 (7.6K) 2016-05-14
00:00:00
108 5 1
80 (12.7K) 2016-05-14
00:00:00
114 6 0
79 (17.6K) 2016-05-07
00:00:00
112 5 1
78 (12.0K) 2016-04-30
00:17:21
114 9 2
77 (16.2K) 2016-04-23
00:00:00
131 8 3
메인13: 서릿발의 끝에 76 (14.9K) 2016-04-16
00:00:00
143 8 0
75 (14.8K) 2016-04-09
00:00:00
131 10 0
74 (13.3K) 2016-04-02
00:00:00
130 11 2
메인12: 에너미 앳 더 게이트 73 (7.2K) 2016-03-12
00:00:00
135 13 3
72 (11.9K) 2016-03-05
00:00:00
126 10 2
71 (13.1K) 2016-02-27
00:34:37
131 8 2
70 (14.8K) 2016-02-20
00:22:54
137 6 2
69 (13.5K) 2016-02-06
00:00:00
147 11 1
68 (15.8K) 2016-01-30
00:00:00
147 7 0
서브8: 음표를 상실한 노래 67 (11.8K) 2016-01-23
00:45:34
155 11 2
66 (15.2K) 2016-01-16
00:25:31
143 10 1
65 (12.2K) 2016-01-09
00:04:06
152 5 1
메인11: 곁에 있겠다는 말 64 (16.7K) 2016-01-02
00:32:29
171 8 2
63 (13.8K) 2015-12-30
00:00:00
165 9 1
62 (21.2K) 2015-12-27
00:50:00
157 10 1
61 (17.4K) 2015-12-23
00:10:49
152 8 3
60 (16.2K) 2015-12-19
00:09:18
149 8 3
59 (18.1K) 2015-12-16
00:50:05
154 8 4
58 (13.6K) 2015-12-12
00:31:21
172 9 1
57 (20.8K) 2015-12-09
03:03:28
202 9 2
서브7: 마음의 문 56 (15.4K) 2015-12-05
00:53:04
213 10 3
55 (22.1K) 2015-12-02
00:44:07
212 6 4
54 (20.8K) 2015-11-28
00:05:03
213 8 3
53 (15.9K) 2015-11-25
00:31:17
210 7 4
메인10: 네게 선사하는 52 (21.5K) 2015-11-21
00:32:43
196 10 3
51 (19.1K) 2015-11-18
00:05:32
192 9 4
50 (9.0K) 2015-11-14
00:05:08
191 8 3
49 (17.7K) 2015-11-10
00:00:00
197 6 3
48 (21.3K) 2015-11-06
00:10:57
248 10 4
메인9: 서로에게 47-2 (11.0K) 2015-11-01
00:00:00
255 12 2
47-1 (7.3K) 2015-10-27
00:39:25
270 14 3
47 (14.6K) 2015-10-27
00:22:22
285 12 2
46 (22.6K) 2015-10-23
00:02:36
296 14 4
45 (12.3K) 2015-10-20
00:00:00
262 11 3
메인8: 에리카 리 44 (15.4K) 2015-10-16
00:04:57
242 13 5
43 (13.4K) 2015-10-13
00:05:53
241 12 5
42 (19.8K) 2015-10-09
00:06:34
235 12 5
41 (22.8K) 2015-10-06
00:08:15
253 10 3
서브6: 한 사람의 시간이란 것 40 (20.4K) 2015-10-02
00:25:31
255 11 3
39 (22.1K) 2015-09-29
00:41:38
260 9 3
38 (16.6K) 2015-09-25
00:09:21
255 10 4
메인7: 곳곳에 새기는 기억 37 (18.2K) 2015-09-22
00:04:11
258 8 2
36 (19.0K) 2015-09-18
00:05:05
262 9 2
35 (23.8K) 2015-09-11
00:32:29
285 9 6
서브5: 건물 옥상, 낙화 34 (21.0K) 2015-09-08
00:32:55
269 9 4
33 (11.5K) 2015-09-04
00:04:10
262 9 3
32 (14.9K) 2015-09-01
00:44:26
267 10 3
31 (15.2K) 2015-08-28
00:10:25
288 15 9
메인6: 이례적인 일들 30 (20.2K) 2015-08-25
00:42:45
306 14 4
29 (22.4K) 2015-08-21
00:35:44
301 12 3
28 (21.0K) 2015-08-18
00:40:39
317 8 3
27 (15.2K) 2015-08-14
00:00:00
327 13 4
서브4: 경우에 따라서 거절은 필수 26 (23.6K) 2015-08-11
00:00:00
321 14 3
25 (21.4K) 2015-08-04
01:04:30
339 12 4
메인5: 간혹 닿는 진실 24 (14.0K) 2015-07-31
00:12:50
356 13 6
23 (10.9K) 2015-07-28
00:04:57
342 13 6
22 (23.0K) 2015-07-24
00:12:23
356 14 4
서브3: 에이, 비, 씨 21 (9.6K) 2015-07-21
00:32:16
344 12 5
20 (15.6K) 2015-07-17
00:01:46
353 13 4
19 (14.5K) 2015-07-14
01:18:15
375 12 3
메인4: 순진하진 않지만 공명심은 없습니다 18 (14.7K) 2015-07-10
00:17:58
386 12 3
17 (13.4K) 2015-07-07
00:09:07
408 16 2
서브2: 음식만 마련해 주신다면야 16 (13.0K) 2015-07-03
00:30:14
382 16 2
15 (18.9K) 2015-06-30
01:29:37
410 11 3
14 (17.1K) 2015-06-26
01:01:03
452 15 3
메인3: 이곳에 오게 된 이유가 궁금합니다 13 (10.0K) 2015-06-23
00:02:15
444 12 2
12 (13.6K) 2015-06-20
12:48:30
463 17 5
11 (13.9K) 2015-06-16
02:26:39
489 13 2
서브1: 죽치고 앉아 땡땡이치는 이유 10 (18.2K) 2015-06-11
00:00:00
485 13 4
9 (7.8K) 2015-06-08
00:00:00
488 12 2
8 (11.4K) 2015-06-03
00:00:00
540 12 2
메인2: 금방 사라져 버리는 당신 7 (20.7K) 2015-05-29
00:00:00
598 20 5
6 (7.0K) 2015-05-25
00:00:00
603 12 6
5 (10.0K) 2015-05-22
00:00:00
621 12 2
4 (13.0K) 2015-05-19
00:00:00
733 12 2
메인1: 지금 막 사계콥 신입사원이 되었습니다. 3 (9.7K) 2015-05-15
13:08:29
855 17 1
2 (21.9K) 2015-05-14
00:00:00
1,080 14 0
1 (10.7K) 2015-05-10
23:32:52
1,532 17 3


shineeuh   2019-05-04
오랜만에 와봤습니다ㅠㅠ
shineeuh   2018-09-22
곧 있으면 작가님이 안오신지 일주년,,,
shineeuh   2018-09-03
작가님 기다려요,,,
shineeuh   2018-07-30
작가님... 보고싶어요ㅠㅠㅠㅠㅠ
shineeuh   2018-05-12
빼꼼....
rnstnwl   2017-12-27
시험 끝나고 보는데 후...질식사할뻔했습니다...
이제야 숨쉬네요ㅋㅋㅋ
shineeuh   2017-10-08
빼꼼..
shineeuh   2017-09-23
명중! 했으면 좋겠다 지세류 빨리 소멸하자..
휴식처   2017-09-23
전편은 기운의 완패네요.
영혼 상태에 적은 완벽 부활. 기운이는 절뚝이 신세.
포티아   2017-09-22
진짜 남에게 공감 못하는 사이코네요..
(이제야 다 읽어서 코멘트 달았어요ㅎㅎ 재밌게 보고 있답니다ㅎㅎ)
shineeuh   2017-09-17
아이구 정말 자기 것이었던 적은 없었는데 왜 지 좋을대로 착각하는거야... 뺐긴적 없어...
휴식처   2017-09-16
부딪혀서 싸운 것 같긴 한데....
도대체 뭘 한 걸까요? 말싸움.ㅋ
shineeuh   2017-09-10
기운아 너가 이길 수 있을거야! 조금만 더 버텨줘ㅜㅜ
휴식처   2017-09-09
기운이 최종악당과 부딪히나요??
주인공들의 마지막은 라스트보스와의 결투인 것인가!!ㅋ
shineeuh   2017-09-02
아이구 생화야ㅜㅜㅜ.. 그나저나 꼭 보내야했던 꿈이 누구한테갔을지ㅜㅜ
휴식처   2017-09-02
생화 낙 2명 소멸인가요??
낙은 몰라도 생화는 생존할 줄 알았는데 아닌가 보네요.
주인공들은 잠깐 나와 뭔가 한게 없는 듯 하고.ㅋㅋ
휴식처   2017-08-26
기운이가 맘을 단단히 먹었네요.(키스 덕분인가!!ㅋㅋ)
shineeuh   2017-08-26
크 팀장님 선키스! 넘 좋아요 이제 이 일이 전부 지나간 후에..! 기대해도될까요?ㅋㅋㄱ
휴식처   2017-08-19
많이 죽지 않길 바랄게요.
shineeuh   2017-08-19
아이구 다 죽지는 않겠죠... 제발ㅜㅜㅜ
shineeuh   2017-08-14
오 팀장님??!
휴식처   2017-08-13
그나마 좋은 선택을 해서 다행이네요.
완결이 멀지 않은 걸까요??
알콩달콩은 있는 건지!!
휴식처   2017-08-05
펠은 처음부터 잘못된 인연을 부여잡았고, 그것이 잘못된 인연이란 걸 알면서도  외면한 게 젤 큰 문제점.
또 다른 잘못 된 선택을 하지 않았으면 싶네요.
shineeuh   2017-08-05
그 용무중에 풀어주는일이 있었으면 좋겠다ㅜㅜㅜ
shineeuh   2017-07-30
이제는 꼭 악의무리를 처단!했으면 좋겠어요ㅜㅜㅜ 무찌르자..!

1 2  3  4  5  6  7  8  9  10 
이기운
눈매 더러운, 국적 분명한  한국인. 갈색 머리에 푸른 눈. 185cm의 작지 않은 체격.
어머니의 출신 국가는 미국이지만 영어를 못한다.
달리기를 좋아하며 더러운 인상과 달리 다분히 활동적이고 싹싹한 남자. 그러나 이력서 실패, 백수, 알바 인생.
26살의 어느 날 죽음을 맞이하고, 이제 끝인가 하는 순간
사계콥인가 뭔가 하는 곳에 꿈에 그리던 채용을, 그것도 스카우트로 당하게 되는데...

코드명 이기운, 죽고 나서야 취업에 골인해서 우이씨 팀에 소속되다. 근데, 상사가...?
우씨
사계 코퍼레이션에서 만년 대리 딱지가 붙은 남자. 일명, 사자계의 문제령.
시크한 외모와 다르게, 매일 아침 지부장에게 땡땡이 쳤다고 혼나는 불성실의 대명사로서의 일상.
170cm의 아담한 남자. 생전엔 큰 키였다고 주장 중.
현재 겉보기 연령은 중고딩 정도로 보이며 깐깐해 보이는 뿔테 안경 흑발남.

코드명 우세룡, 팀에 갑자기 눈매 더러운 후배가 소속되어 일 좀 하자고 조르는 난관에 부딪치다.
선수화
유순하고 성실하고 소심한 듯한 성격과 다르게
요란한 투톤 헤어에 청색 렌즈, 흑의 패션을 하고 있는, 20대 초반 외견의 남자.
인도직 인간부서 어린이 과에 속하지만 개발직도 겸하고 있다.
기본적으론 우씨, 이씨와 같은 층에서 근무 중.
'낙'과 한 팀으로 활동하고 있다. 우이씨에게 호의적이다.
애솔아
사계콥 동양-남한 일반 현대 문화 지부장.
짧은 머리의 보이쉬한 여성. 언뜻 보면 남자 같다. 흑발 흑안. A컵. 30대 정도로 추정되는 외모.
터프하고 강인하다. 늘 소리지르면서 부하 사자들의 잘못과 태만을 꾸짖는다. 사명감에 가득 찬 여자.
취미는 꽃 기르기.
이기운을 모종의 이유로 강제 스카웃한 장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