뜨거워
작가 : 히파티아 | 장르 : 로맨스 | 조회 : 6,060 | 연독률 : 46% | 선호작 : 223 | 총량 : 134.6kb
연재편수 :
최근연재일 : 2020-03-22
뜨거워, 너무 뜨거워.
내 안의 이 이물감은 뭐지? 겨우 눈꺼풀을 들어올렸을 때 내 몸을 짓누르고 있던 남자와 눈이 마주쳤다.
"일어났나?"
당신은 누구? 여기는 어디? 나는 누구? 그 순간 아까부터 이질적인 감각으로 존재하던 거대한 무엇인가 내 속에서 꿈틀거렸다.

공지사항

내가 읽어도 내 몸이 동요할 만한 섹시한 글을 쓰는 게 목표인 사람입니다. 당연하게도 한없이 부족하지만 재밌게 읽어주셨음 합니다.


이 작가의 다른 작품

등록된 작품이 없습니다.

이 작품의 감상평

전체보기

등록된 감상평이 없습니다.
소제목 편수 날짜 조회수 추천수 코멘트
아침의 정사 12 (10.0K) 2020-03-22
20:40:53
251 3 0
새벽의 정사 11 (6.6K) 2020-03-21
05:47:43
324 1 0
계약이행-2 10 (12.8K) 2020-03-16
22:00:40
311 1 1
계약이행-1 9 (6.6K) 2020-03-14
16:51:58
317 2 1
그와 그녀의 공방전-2 8 (6.3K) 2020-03-13
08:30:31
324 2 1
그와 그녀의 공방전-1 7 (14.0K) 2020-03-12
04:36:57
415 3 2
꼭 알 필요는 없으나 짚고는 넘어가야 하는 여자의 과거 6 (15.1K) 2020-03-10
10:39:20
408 7 4
대화같지 않은 대화 5 (4.4K) 2020-03-10
04:54:08
392 1 0
남자의 회상 4 (12.7K) 2020-03-08
05:28:11
517 4 2
착각의 댓가 3 (15.9K) 2020-03-07
09:13:47
635 1 0
그녀의 착각 2 (18.3K) 2020-03-06
22:48:19
848 4 1
누구냐 넌! 1 (11.9K) 2020-03-06
05:12:40
1,318 2 0


호이둘리   2020-03-27
작가님 진짜 글 마음에 들어요!!!!
케씨S2   2020-03-21
ㅋㅋㅋ일할때 축축하겠다..........ㅜㅜ
케씨S2   2020-03-21
철우도 여주 좋아하면 좋겠다 *^^* 근데 약간 친오빠 느낌도 나구..
케씨S2   2020-03-21
ㅋㅋㅋㅋ활활타오르다가 끝나고 묵묵히 청소하는 장면 생각하니 약간 웃긴느낌ㅋㅋㅋㅋ
케씨S2   2020-03-21
여주가 당차고 우직하고ㅋㅋ 캐릭터 넘 조아여!!
페리페호페라   2020-03-17
진짜 꿀잼이네요 ㅋㅋㅋ
Disopen   2020-03-13
정말 좋네요!
핵귀찬   2020-03-12
콘돔 좀 끼고해라 마
시엘리a   2020-03-12
너무 재밌게 보고 있어요~^^
chrome22   2020-03-11
진짜 너무 좋네요 이런 소설 ㅠㅠㅠㅠ 찾기 힘든데
sls   2020-03-11
정말 오랜만에 이런 퀄리티의 글이 올라오네요 ㅎ 재밌게 보고 기다립니다 ㅎ
케씨S2   2020-03-07
사과박스 죽은 줄 알았는데 갑자기 존잘님 등장..?


한정서-검찰청 사무관, 작은 몸집이지만 어렸을 때부터 몸쓰는 일에 능해 의외로 무술 유단자이며 같은 사무실의 주인인 이철우를 팬심으로 사모한다.
박영우-한정서와의 뜨거운 하룻밤 후 그녀에게 집착하는 타 검찰청 검사.
이철우-한정서를 기특하고 대견한 여동생처럼 귀여워하다가 박영우가 나타나며 정서에 대한 진심을 깨닫는 인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