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꽃향 정조대
작가 : shons | 장르 : BL | 조회 : 631,546 | 연독률 : 64% | 선호작 : 4,988 | 총량 : 83.8kb
연재편수 :
최근연재일 : 2013-03-24
나 지금 막 빙의했는데, 생각할 시간 좀 주십시오!
보통 책 빙의하면 첫 날 정도는 방 안에 틀어박혀서 미래 계획을 구상하는 거 아니였습니까?!
그러나 슬프게도, 내 의견은 묵살 당했다.

 “먼저 가는 걸 허락하지 않았습니다.”
 “흐아아아아! 으응, 흐……아아앙! 노, 놓아……주……으응, 아아아앙!”

…그리하여, 기념적인 빙의 후 첫 날이 이렇게 정신없이 지나가 버렸다. 젠장.

공지사항

※ bl sm소설입니다. 처음부터 끝까지 응응(..)할거 같으니, 호모포비아들은 '뒤로 가기'버튼을.
※ 자유연재. 작가가 귀차니즘 말기에요ㅠ
※ 문체 신경 안씀. 그냥 즐기는 용도로 쓰는 글입니다.


이 작가의 다른 작품

등록된 작품이 없습니다.

이 작품의 감상평

전체보기

등록된 감상평이 없습니다.
소제목 편수 날짜 조회수 추천수 코멘트
2. 17 (5.5K) 2013-03-24
15:38:31
27,179 186 82
16 (5.4K) 2013-03-24
15:10:04
21,294 56 12
15 (5.8K) 2013-02-21
21:51:28
26,928 150 49
공지 14 (897byte) 2013-02-18
21:56:36
22,828 71 43
비록 하루 늦었지만 발렌타인 외전 13 (4.6K) 2013-02-18
21:41:25
23,696 89 28
12 (6.8K) 2013-02-15
02:13:11
27,108 119 41
1. 11 (5.4K) 2013-02-10
04:42:06
30,568 151 38
10 (11.8K) 2013-01-30
00:48:01
36,062 182 49
9 (3.9K) 2013-01-27
23:02:06
37,204 160 27
8 (6.1K) 2013-01-25
19:59:21
40,606 161 32
7 (5.7K) 2013-01-25
03:36:35
42,331 177 34
6 (4.6K) 2013-01-24
01:22:32
45,062 175 45
※특별편- 끈적(?)한 애정이 담긴 본격 작가&독자 능욕물(?)// 5 (3.3K) 2013-01-01
18:59:44
46,824 195 52
4 (3.1K) 2013-01-01
05:44:57
51,131 161 49
1 3 (4.1K) 2013-01-01
05:13:23
50,168 165 27
2 (5.8K) 2013-01-01
01:47:50
53,622 170 40
prologue 1 (893byte) 2013-01-01
01:46:54
48,935 145 28


사막이   2013-03-27
이런이런.... 사서고생하기인가요?
사막이   2013-03-27
작가님의 뜻대로~~ 다읽겠어요~
사막이   2013-03-27
ㅋㅋㅋ 기브미초코렛
사막이   2013-03-27
흠...... 광공??
사막이   2013-03-27
잘보고 있어여~~~
사막이   2013-03-27
질투쟁이시네~
사막이   2013-03-27
잘봤어여~~ 
사막이   2013-03-27
공작님.. 대단하셔요~~
사막이   2013-03-27
잘보고 있어여~~ 이런 은혜로운 건 진즉 봤어야하는뎅..
사막이   2013-03-27
ㅋㅋ 뒷부분이.. 궁금해지다니..
사막이   2013-03-27
ㅋㅋ... 고양이..
사막이   2013-03-27
요리사... 뭔가 강적이신데..
사막이   2013-03-27
ㅋㅋㅋㅋ
사막이   2013-03-27
조으다~~~ 정말 강렬하네여
포쿠   2013-03-25
칼은 주인공 버프가 없네... ㅎ 하르 안녕? ㅋㅋ
포쿠   2013-03-25
이노래 샤오즈키님 작품에서 알게된 곡인데... 다시 들으니 반갑네요
유튜브   2013-03-25
진 힘내....
piopio   2013-03-25
칼 도망쳐 무서운 넘이
차유   2013-03-25
꺅 하르 나이스타이밍 ㅋㅋㅋㅌㅌ쫌더늦었으면  칼을더 이뻐할려고했다!!ㅋㅋㅋ 작가님 ㅠㅠ 기다렸숩니다 ㅠㅠ 요번엔 이렇게오래있다오시면안되요오오오 ㅠㅠ 다시는진못도망가게해주세요 으헤헿
YCHEON   2013-03-25
칼좋았는데ㅋㅋㅋ하르가참빨리왔네여.. ㅋㅋㄱㄲ
JJODA   2013-03-25
두군두군
진구지냔   2013-03-24
어차피 진은 아무데도 못가~ 하악! 뛰어봤자 하르 손바닥 안...슬프지만 현실ㅋ큐ㅠ
진구지냔   2013-03-24
저도 연중인지 알았어요 ㅠㅠ 작가님 돌아오셔서 기뻐요ㅜㅜ
시임슨   2013-03-24
으엌ㅋㅋㅋ 빨리오셔야해요 ㅜㅜ
시임슨   2013-03-24
연중인줄알고 슬퍼할뻔햇어요 ㅠㅠㅠ

 1  2  3  4  5  6 7 8  9  10 
등록된 등장인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