망상실현의 아공간
작가 : 라퀸 | 장르 : BL | 조회 : 204,775 | 연독률 : 33% | 선호작 : 1,574 | 총량 : 158.4kb
연재편수 :
최근연재일 : 2016-07-20
망상 현실화

*욕구타파용 글*
인터넷에 떠도는 망상을 모아 동인녀의 눈으로 실현시켜 주는 공간입니다.
원하시는 실현희망망상이 있으시다면 댓글로 말씀해주세요.
이메일 등으로 받아서 괜찮다 싶으면 풀겠습니다ㅎ



이미지 출처: 구글
이미지 정보: 현명하고 신적인 호루스의 눈과 같이 저 또한 일상적인 소년들 간의 일, 혹은 망상을 동인녀의 혜안으로 바라본다는 깊은 의미를 내포하고 있습니다.

공지사항

*욕구타파용 글*
인터넷에 떠도는 망상을 모아 동인녀의 눈으로 실현시켜 주는 공간입니다.
원하시는 실현희망망상이 있으시다면 댓글로 말씀해주세요.
이메일 등으로 받아서 괜찮다 싶으면 풀겠습니다ㅎ



이미지 출처: 구글
이미지 정보: 현명하고 신적인 호루스의 눈과 같이 저 또한 일상적인 소년들 간의 일, 혹은 망상을 동인녀의 혜안으로 바라본다는 깊은 의미를 내포하고 있습니다.


소제목 편수 날짜 조회수 추천수 코멘트
나의 소년시절 30 (0byte) 2016-07-20
01:10:32
3,848 22 4
강남역 알바 29 (12.4K) 2016-01-31
20:54:16
5,996 20 1
사극풍 망상 28 (6.6K) 2015-12-20
00:01:25
4,236 17 1
27 (1.3K) 2015-12-03
01:16:41
5,785 17 1
투척! 26 (9.1K) 2014-05-30
22:33:29
5,156 22 3
스폰서의 자격(Being a Sponsor) 25 (156byte) 2014-02-19
18:50:13
3,722 12 6
24 (3.5K) 2014-02-18
15:54:29
3,826 24 6
23 (4.9K) 2014-02-17
20:35:17
3,863 21 3
22 (3.1K) 2014-02-12
14:15:09
3,972 27 4
21 (6.0K) 2014-02-10
13:50:21
4,048 35 5
20 (5.4K) 2014-02-07
13:26:47
4,044 37 23
19 (5.4K) 2014-02-06
15:07:21
4,025 29 8
18 (5.8K) 2014-01-25
21:05:19
4,521 28 6
17 (1.2K) 2014-01-23
10:47:00
4,518 17 6
16 (889byte) 2014-01-13
01:07:33
4,741 16 8
15 (9.4K) 2014-01-08
00:46:30
6,051 97 29
14 (1.2K) 2014-01-04
23:34:49
6,852 34 4
The Concierge(호텔리어) 13 (5.4K) 2014-01-01
17:49:18
4,112 33 4
12 (702byte) 2013-12-05
00:38:27
4,307 21 2
11 (6.3K) 2013-11-22
21:21:22
4,854 32 2
10 (6.3K) 2013-11-16
13:58:50
4,926 32 2
9 (7.6K) 2013-11-08
23:27:11
6,210 33 5
8 (1.8K) 2013-11-04
23:24:05
8,222 87 11
술을 가르쳐줄게 7 (8.2K) 2013-10-31
00:42:45
7,425 55 5
6 (5.8K) 2013-10-30
01:40:32
7,735 65 4
5 (9.4K) 2013-10-28
21:50:12
11,459 92 7
충성스런 그 4 (6.7K) 2013-10-20
22:52:41
9,220 53 10
3 (1.4K) 2013-10-20
16:52:12
9,613 26 1
2 (11.5K) 2013-09-21
23:54:41
19,621 68 13
회식자리 1 (10.9K) 2013-09-20
20:16:32
27,867 102 16


김맹   2016-09-10
달달하당
미치겠다별들아   2016-08-02
작가님 스폰서는 더이상 연재 안하시나요?ㅠㅠ
LazySalmon   2016-08-01
그래서 다음날 세시는 언제오죠?!?!?!
라퀸   2016-07-20
추천해주신 분들 너무나 감사합니다. 무슨 내용이든 코멘트 한 줄은 작가에게 힘이 되요..ㅎㅎ
하렘KING   2016-02-03
실은 말이죠?
길가다 게임기 하나 가지고 벤치에 딱 달라붙어있는 중딩 외모준수 소년들을 보았습니다만, 잘생긴 아이가 닌텐도를 가지고 있고 조금 평범하지만 나름 괜찮은 외향의 아가쨩이 등짝에 떡하니 달라붙어서 "아니야! 거기는 이렇게! 이렇게해서- 쳐! 치라고!"하는걸 보았습니다만? 둘이가 절친한 소꿉친구고 잘생긴 아이는 게임에 관심이 없으나 친구가 다른 아이등짝에 붙어있는게 보기 싫어 닌텐도를 샀고 그걸 모르는 친구는 예상대로 등짝에 달라붙어있다 어느 날 승부하자는 말에 잘생긴 친구 집에 놀러갔는데 그 친구가 내기를 하자고 하는겁니다. 당연히 게임에 자신이 있었던 친구는 그것을 승낙하고 했으나 사실 잘생긴 친구는 지금까지 못하는 척하고 있었던거죠. 계속 이 관계를 지속하고 싶었지만 여자친구를 사귀고 동정에서 탈출했다며 자랑자랑하고 다니는 모습에 결국 핀트가 어긋났달까 그리고 게임에서 이긴 친구는 내기의 조건이였던 소원 한가지를 말합니다.
"…내 소원은 네가 영원히 내것이 되는거야"
게임을 많이 하다보니 위기감지가 빨랐던 친구는 순간 위험함을 느끼고 이층계산을 지나 현관까지 뛰어갑니다. 하지만 이미 같이 게임을 하면서 마셨던 쥬스에는 수면제가 듬뿍 타져있었고 결국, 그는 현관의 도어락 스위치를 헛손질하며 누르려하다 쓰러지고 그 후에 즐거운 감금!
은, 어떠신가요?
업뎃한 제 소설 댓글보러왔다가 순간 망상실현이라기에 저번에 보고 생각하던 썰이 떠올라 써보았답니다★
마음에드신다면 부디 즐겁게 써주시길(찡긋
yoruyoha   2016-01-12
저 망상여기다가 써도될까요?
제가 얼마전에 마트에 갔는데 계산중에 문제가 생겨서 아줌막가 기다리라고 해서 서있었는데 되게 귀엽게생긴 젊은남자가 마트옷입고 아줌마한테 무슨문제 있냐고 물어보고 막 뛰어다니면서 뭐 나르고 그러는데 뒤에서 되게 키크고 좀 무뚝뚝하게 생긴 마트옷 입은 남자직원이 귀엽게 생긴직원이 뛰어다니는거 보다가 중간에 딱 말걸고 갔는데ㅎ
좀 귀여운남자가 키가작고 무뚝뚝하게 생긴남자가 되게 키크고 그래서 그림이됬었어요ㅎㅎㅎㅎ
고숨고숨   2015-12-06
옼 순간 어디 들어왔는지를 망각하고 여잔 줄로 생각하고 읽다가 정신차렸어요 ㅋㅋㅋㅋㅋㅋㅋ 반전이라니 뭘까요 ㅋㅋ
smile   2015-12-06
저기... 맨 위에 노래 재중이노래 아닌가요...??
이사벨라   2015-12-03
선호작으로등록했어요
매렁   2014-05-31
인소같고 참 좆네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witch   2014-05-31
미친놈..
달찌찌   2014-05-30
↓↓↓22222222
fdfsd333   2014-05-30
못난이 죽여주세요
데미스   2014-02-22
기다릴게요!!
하앜읏   2014-02-21
기다릴게요 ㅠㅠ
illusional   2014-02-20
무서우셨을텐데 괜찮으신가요? 걱정되네요
하노이에   2014-02-20
불이라뇨...괜찮으신가요!!
하노이에   2014-02-20
순진하고 귀여움이네요 ㅎㅎ
Jolie   2014-02-20
아탱탱ㅋㅋㅋ뭐냐꼬ㅋㅋ
별이좋아서   2014-02-20
헐큐 괜찮으세요?!
진구지냔   2014-02-19
헛... 라퀸님 집은 괜찮으신가요? ㄷㄷㄷㄷㄷ 불이..ㄷㄷㄷ 인명피해는 없나요?.. 아이고..세상에..ㅠㅠㅠㅠ
작은문   2014-02-19
별이좋아서   2014-02-19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엉덩이는 탱탱해?ㅋㅋㅋㅋㅋㅋㅋㅋ
진구지냔   2014-02-19
ㅋㅋㅋㅋㅋㅋㅋ탱탱에 빵 터졌어욬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어디가 제일 탱탱할까나~ㅋㅋㅋ
eunah666   2014-02-19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탱탱......

무슨뜻인가 한 오초정도 생각했어요ㅋㅋㅋㅋㅋ

1 2  3  4  5  6  7  8 
등록된 등장인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