침대에서 녹여줘 [클린]
작가 : 전자책플레이뷰 | 장르 : 로맨스 | 사과지수 : 2,105 | 연독률 : 72% | 선호작 : 5 | 총량 : 485.8kb
선호작품등록 감상평쓰기
  • ! 기간 내 사용하지 않은 황금사과는 미사용 황금사과   로 매월 1일 비율 분배됩니다.
연재편수 :
최근연재일 : 2017-09-29
"먼저 시작한 건 당신이야."

비밀번호를 누르고 현관문이 열리자마자 남자의 입술이 난폭하게 그녀의 입술을 덮었다.
며칠은 굶은 하이에나처럼 단 1초의 망설임도 없이 허기짐을 채우기 위해 그의 입술이 더욱 그 강도를 더해갔다.
맹렬하게 들어온 그의 혀가 여자의 모든 걸 탐하듯 휘저어놓는다.
잔뜩 욕망에 굶주린 남자와 여자의 입술이 서로 맞물려 더욱 농도 짙은 쾌감을 만들고 있었다.
남자의 눈빛이 아까는 난폭한 하이에나였다면 지금은 주인에게 충성을 다하는 강아지처럼 그녀를 잔뜩 사랑스럽다는 얼굴로 바라보고 있었다.
온몸을 통해 번지는 쾌감에 힘이 잔뜩 들어간 그의 손이 그녀의 흰 블라우스 위로 올라와 가슴을 부드럽게 움켜쥐었다.
그리고는 단추 하나하나를 조심스럽게 풀어헤쳤다.
단추가 한 개씩 풀릴 때마다 여자는 잔뜩 부끄러운 얼굴로 시선을 바닥으로 내렸다.
어쩌다가 이 남자와 이렇게까지 오게 된 것일까?

살다보니 같은 동네. 같은 빌라 바로 옆 라인에는 비밀번호까지 똑같은 옆집 이웃이 살고 있었다.

공지사항

 


오름차순정렬 내림차순정렬
소제목 편수 날짜 추천수 코멘트
외전 58 (9.5K) 2017-09-29
16:35:59
0 0
57 (8.4K) 2017-09-29
16:35:45
0 0
56 (8.5K) 2017-09-29
16:35:29
0 0
본편 55 (9.2K) 2017-09-29
16:33:41
0 0
54 (9.1K) 2017-09-29
16:33:28
0 0
53 (10.6K) 2017-09-29
16:33:17
0 0
52 (7.9K) 2017-09-29
16:33:05
0 0
51 (7.8K) 2017-09-29
16:32:54
0 0
50 (8.2K) 2017-09-29
16:32:15
0 0
49 (8.3K) 2017-09-29
16:32:07
0 0
48 (8.7K) 2017-09-29
16:31:54
0 0
47 (8.1K) 2017-09-29
16:31:43
0 0
46 (8.2K) 2017-09-29
16:31:33
0 0
45 (8.6K) 2017-09-29
16:31:24
0 0
44 (9.0K) 2017-09-29
16:31:09
0 0
43 (8.5K) 2017-09-29
16:30:56
0 0
42 (8.2K) 2017-09-29
16:30:46
0 0
41 (8.7K) 2017-09-29
16:30:36
0 0
40 (10.1K) 2017-09-29
16:30:08
0 0
39 (8.2K) 2017-09-29
16:29:58
0 0
38 (8.6K) 2017-09-29
16:29:49
0 0
37 (8.4K) 2017-09-29
16:29:38
0 0
36 (7.4K) 2017-09-29
16:29:28
0 0
35 (8.6K) 2017-09-29
16:29:15
0 0
34 (7.9K) 2017-09-29
16:29:04
0 0
33 (6.6K) 2017-09-29
16:28:52
0 0
32 (8.1K) 2017-09-29
16:28:34
0 0
31 (7.1K) 2017-09-29
16:28:19
0 0
30 (6.9K) 2017-09-29
16:27:49
0 0
29 (8.5K) 2017-09-29
16:27:38
0 0
28 (6.7K) 2017-09-29
16:27:27
0 0
27 (8.3K) 2017-09-29
16:27:17
0 0
26 (8.4K) 2017-09-29
16:27:06
0 0
25 (9.2K) 2017-09-29
16:26:54
0 0
24 (8.3K) 2017-09-29
16:26:43
0 0
23 (8.2K) 2017-09-29
16:26:32
0 0
22 (8.1K) 2017-09-29
16:26:23
0 0
21 (9.3K) 2017-09-29
16:26:13
0 0
20 (8.4K) 2017-09-29
16:26:03
0 0
19 (10.2K) 2017-09-29
16:25:45
0 0
18 (8.0K) 2017-09-29
16:25:34
0 0
17 (8.4K) 2017-09-29
16:25:21
0 0
16 (9.0K) 2017-09-29
16:25:09
0 0
15 (8.4K) 2017-09-29
16:24:38
0 0
14 (8.3K) 2017-09-29
16:24:27
0 0
13 (8.4K) 2017-09-29
16:24:01
0 0
12 (9.2K) 2017-09-29
16:23:50
0 0
11 (8.7K) 2017-09-29
16:23:38
0 0
10 (8.3K) 2017-09-29
16:23:25
0 0
9 (7.3K) 2017-09-29
16:23:12
0 0
8 (9.8K) 2017-09-29
16:22:56
0 0
7 (6.5K) 2017-09-29
16:22:40
0 0
6 (6.5K) 2017-09-29
16:22:25
0 0
5 (9.0K) 2017-09-29
16:22:12
0 0
4 (9.2K) 2017-09-29
16:21:57
0 0
3 (7.6K) 2017-09-29
16:21:43
0 0
2 (9.5K) 2017-09-29
16:21:11
0 0
prologue. 어쩌다 보니 하룻밤(?) 1 (6.7K) 2017-09-29
16:19:53
0 0


등록된 코멘트가 없습니다.

등록된 등장인물이 없습니다.